HOME > 사랑방 > 미얀마선교 > 선교사진

[2019/11/17] 도산지 가정 심방

양한갑님 | 2019.11.18 02:56 | 조회 34



선교센타 DTS 학생 프윈텟카인이 알 수 없는 벌레에게 오른쪽 눈이 물려서 앞을 보지 못할 정도로 눈이 부어있었습니다. 
병원에 4일 동안 입원해 있다가 퇴원을 해서 일단 집으로 돌아와 있었습니다. 
의사가 아직 시력이 완전히 회복되지 않았기 때문에 집에서 1주일 더 있어야만 한다고 해서 어머니가 있는 집으로 온 것입니다. 

주일예배에 어머니 도산지도 참석하지 않아서 예배 후에 오토바이를 타고 코끼리 마을까지 갔습니다. 
염려했던 것보다 프윈텟카인의 눈 상태가 많이 회복되어 있었습니다. 
몸도 성하지 않은 프윈텟카인은 쉬지 않고 저를 향해서 부채질을 해주었습니다. 
그만 하라고 해도 10초 쉬었다가 다시 부채질을 해주었습니다. 

도산지는 혼자서 세 자녀를 키우고 있습니다. 
너무너무 가난한 가정입니다. 
요즘 어떻게 생활을 하고 있느냐고 물었습니다. 정글에 들어가서 큰 나무를 벌목해서 살아간다고 했습니다. 
남자도 하기 힘든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. 

프윈텟카인에게는 앞으로 어떤 사람이 되고 싶으냐고 물어습니다. 
프윈텟카인은 의사가 되고 싶다고 했습니다. 
프윈텟카인은 전과목 A를 받는 우등생입니다. 
나중에 꼭 의사가 되어서 엄마에게 큰 기쁨을 주는 딸이 되라고 했습니다. 

도산지는 메얀청교회 제1호 세례신자입니다. 
하나님의 은혜와 축복하심이 그 가정 위에 가득하기를 기도합니다. 






 



twitter facebook google+
288개 (1/15페이지)
번호
제목
글쓴이
조회
날짜
양한갑님
33
2019.11.24 11:51
양한갑님
39
2019.11.24 11:28
양한갑님
35
2019.11.18 02:56
양한갑님
39
2019.11.18 02:25
양한갑님
68
2019.10.16 22:58
양한갑님
131
2019.09.18 07:33
양한갑님
109
2019.09.18 07:21
양한갑님
243
2019.09.04 02:44
양한갑님
135
2019.09.02 10:44
양한갑님
138
2019.09.01 10:38
양한갑님
167
2019.08.01 10:39
양한갑님
135
2019.08.01 10:31
양한갑님
137
2019.08.01 10:13
양한갑님
111
2019.08.01 09:57
양한갑님
184
2019.06.26 07:57
양한갑님
193
2019.06.26 07:44
양한갑님
179
2019.06.23 23:53